검색

광고
광고
오병권 행정1부지사, 폭염 속 하남 건설현장 점검
18일 하남시-경기도 노동안전지킴이와 폭염 대비 건설노동자 안전을 위해 오피스텔 건설 현장 점검
박익희 기자   |   2023-08-18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가 폭염으로 인한 건설 현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18일 하남시 오피스텔 건설 현장을 점검했다.

 

▲ 여름철 폭염대비 산업현장 점검 모습     © 박익희 기자

 

오병권 부지사는 하남시 감이동 감일지구의 오피스텔 건설공사 현장을 찾아 공사 현황을 보고받고 폭염·산재사고 예방대책을 확인했다.

 

오 부지사는 “건설노동자는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선제적인 예방 노력이 중요하고, 폭염 발생 시 휴게 장소와 편의 제공, 응급상황 시 연락망 구축 등 철저한 사전 준비가 필요하다”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최근 수원, 성남, 안성 등 도내 사업장에서 산업재해가 지속적으로 발생해 매우 안타깝다”라며 “산업 재해예방을 위해서는 민관이 합심해야 하는 만큼 모든 관계자가 안전 주체로서 행동해주시길 당부드린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경기도는 노동자 만 명당 사고 사망자 수를 뜻하는 사고 만인율을 현재 0.51‱(퍼밀리아드)에서 2026년까지 0.29‱로 감축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찾아가는 안전교육과 함께 안전 문화 확산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2024년까지 모든 시군에 산재 예방 조례가 제정되도록 조치할 방침이다.

뒤로가기 홈으로
광고

인기뉴스

광고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경기데일리. All rights reserved.